“COVID19 백신 26일부터 접종 시작한다” 시행 계획 발표.

0
85

“COVID19 백신 26일부터 접종 시작한다” 시행 계획 발표.


정부는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을 오는 26일부터 만65세 미만의 요양병원·시설 입소자 및 종사자 27만 2000명에게 우선 접종하기로 계획을 발표했다.

65세 이상은 백신의 고령층에 대한 유효성을 확인할 수 있는 추가적인 임상 데이터를 확보한 뒤 확정할 계획이며, 데이터 확보 시기는 3월말쯤이 될 것으로 보여진다.

아울러 3월부터는 고위험 의료기관의 보건의료인과 COVID19 1차 대응요원에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시행하며 국제백신공급기구인 코백스를 통해 도입되는 화이자 백신은 COVID19 환자를 치료하는 의료진에게 접종한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15일 이 같은 ‘코로나19 예방접종 2~3월 시행계획’을 확정 발표했다. 접종 대상자는 총 75만7000여명으로 추산된다.

이는 지난 8일 질병관리청의 ‘코로나19 백신분야 전문가 자문단’ 검토와 11일 ‘예방접종전문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결정됐다.

정은경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장(질병관리청장)은 이날 “요양병원, 요양시설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에 대해 만 65세 미만 27만 2000여 명을 대상으로 26일부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예방접종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접종순서에 따라 고위험 의료기관의 보건의료인 35만여 명,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7만 8000여 명을 대상으로 3월부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예방접종을 시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한 국제백신공급기구인 코백스를 통해 도입되는 화이자 백신은 도입 즉시 중앙 및 권역예방접종센터를 통해 제공하고, 코로나19 환자의 치료의료진, 감염병전담병원 등 약 5만 5000여 명을 대상으로 접종을 시행할 계획이다.

만 65세 이상 연령층에 대해서는 백신의 유효성에 대한 추가적인 임상정보를 확인한 후 예방접종전문위원회 심의를 거쳐 접종방안을 최종적으로 확정할 계획이다.

[출처] 대한민국 정책브리핑(www.korea.kr)

의견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